본문 바로가기

꿀팁 리뷰

이니스프리 비자 트러블 스킨 로션, 사용후기 부작용 나에겐 맞지 않는..

스와니코코 제품 중에서, ac트러블 로션이라는 게 있는데 그 제품을 쓰고 나는 유일하게 나에게 맞는 스킨로션이 세상에 존재하는구나를 생각했다.

 

그러면서 희망이 생기기도 했다. 저가형 중에서도 가성비 좋은 애들은 스와니코코처럼 효과도 쪼금(?) 있을 뿐만 아니라, 트러블도 안나지 않을까 하는 희망을 갖게 된 것이다.

 

사실 어떤 화장품을 써도 나의 피부가 개선된 적은 없었다. 오히려 나빠지기 마련이다. 그만큼 예민한 피부였기 때문에, 웬만해선 스킨 로션을 안 쓰거나, 진짜 건조할 때 가끔씩 피지오겔 의약 로션을 쓰긴 했다. 매일 바르면 피부가 나빠지기 때문에 심한 날에만 바르곤 했지만.

 

스와니코코는 매일매일 듬북 많이 바를수록 조금 좋아지는 느낌을 받기도 했지만 크게 효과보지는 않았지만 유일했기에 신기함을 넘어섰다.

 

도전은 헛 희망을 안고..

 

스와니코코 스킨 로션은, 6만 원 정도에  폼클이랑 기본 케어 제품을 구매하면 기본 10만 원이 훨씬 넘어가기 때문에, 조금 저가형을 알아볼까 해서, 이니스프리 비자 트러블 로션,, 매우 저렴... 한 제품을 구매했다.

 

다음팁에 여드름성 피부 스킨 로션 추천 질문에 대한 답변을 보고 구매했따.

위에 다음팁 질문에서, 나와 똑같이 여드름성 피부라서, 스킨로션을 추천받고자 질문한 곳에 답변이, 이니스프리를 추천해서 구매해 보았다.

10번 정도 사용하고 피부가 완벽하게 뒤짚어져서 포기했다.

돈이 아까워서 그래도 많이 써보자고 하다가 10번 정도 쓰고 피부가 180도 뒤집어지는 걸 확인하고, 왕여드름 이랑 심각한 수준에 이르렀기에 금방 포기하고 쓰레기통에 가져다 놓을까... 몸에라도 바를까 고민하고 있다.

 

그냥 스와니코코로 다시 할인 혜택 많이 받아서, 8만원 가량 스킨 로션 마스크팩 폼클을 샀다. 바르는 첫날 부터 확 개선되는게 보인다. 바르고 나서 시간이 지나도 얼굴에 아무런 자극이 없었다. 역시 스와니코코다. 비싸면 비싼값 하는구나.. 화장품은 레알, 가성비란건 없다, 그냥 비싸면 비싼값 하는 것이다.

 

유정호 씨가 선전하는 천연로션 있떤데 그것도 한번 사볼까 싶기도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