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키헬 (일상)/운동

살찌고 싶은 멸치남자 벌크업 자위 하면 근손실 걱정 해야할까? YES.

by 유튜버 키헬 2019.09.07

이 글은 일반적인 건강함을 가진 사람과 무관하며, 매우 저체중에 해당하는 허약 체질에게 적당히 참고로만 받아 들인다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많은 의사들과 전문 트레이너들이 대부분 많은 영상 속과 답변에서, 자위와 근육의 연관을 짓지 않는다. 아무런 상관 없으니 마음껏 즐기라고 얘기하는 분들이 많다.

 

무슨 oo 박사는 일주일에 자위를 4~5번 해야 뭐, 전립선에 좋고 건강해진다는 논문을 발표한 글들이 많이 있다. 오히려 자위를 해서 인간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는 부분이 더욱 많다고 얘기를 한다.

 

하지만, 왜 많은 사람들이 불안해 하고 현타를 느끼고 이러한 질문과 궁금함을 많이 느끼는 건진, 본인이 잘 안다. 남성 자위를 하고 나면, 시간이 조금 흐르면 굉장히 피곤해 진다. 피로물질(?) 이 생성되어 하루 종일 체력이 떨어진다.

 

본인이 자위를 하고 엄청난 피로감과, 하루종일 기운이 없는 걸 느끼는 것 때문에 현타를 온다고 할 수 있다 활기찬 하루를 보내지 못하게 되면서 우울증까지 올 수 있다.

 

나무위키의 글을 한번 보자. 

정액은 혈액과 같고, 많이 배출하게 되면, 온몸에 물이 절반 이상 빠지는 동시에 출혈과 똑같다고 한다. 즉, 정액은 색깔만 다를 뿐, 피(혈액)과 동일하다. 보통 허약한 체질인 사람들 중에, 건강검진(?) 을 위해 혈액을 3~4회 정도 주사기에 뽑으면, 빈혈이 생기는 사람과 하루종일 피곤해지는 사람을 본적 있을 것이다. (없으려나.... 그게 바로 접니다) 

 

저는 173에 47kg 에서 군대 입대를 했습니다. 훈련소때 저의 건강상태를 체크하기 위해 혈액을 주사기에 3회 정도 조금(?) 뽑았을때, 엄청난 현기증과 체력저하로 인해 혼자 훈련에 빠진적이 있습니다.

 

주사기에 혈액을 뽑아봐야 얼마나 뽑았다고, 현기증을 느끼고 피곤함을 느꼇을까요.. 작은 사이즈의 주사기 3개 정도에 가득 체워서 뽑았으니, 아마 1회 사정으로 배출되는 정액 양의 6배 정도(?) 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그렇다면 한번에 자위를 6번 하면 현기증이 올 수 있겠다는 결론이 나옵니다. 그렇게 할 수 있는 사람은 없긴 하겠죠 하지만,  과연 이게 혈액 손실과 같은 자위로 인한 정액 배출이, 멸치들에게 벌크업에 도움이 되는 짓일까요? 허약한 멸치들에겐 치명적이다고 볼 수 있지만 일반인에겐 뭐,, 진짜 미세해서, 근육 빠짐과 살빠짐에, 근성장에 영향이 간다고는 의미가 없을 수 없겠습니다.

그래서 본인이 많이 약하고 체력이 낮고 심각한 저체중이다 하면 자위는 일주일에 1회 한달에 1회 정도로 살찔때까지는 줄여주는게 도움이 될 것 같다고 장담합니다.

 

근육의 모든 혈액은 모든게 수분으로 되어 있다. 근데 자위 행위 자주 하면 온몸이 말라간다고 얘기한다.  

 

그 외에도, 내가 신뢰하는 보충제 회사 지웨이의 관계자 트레이너가, 자위를 자주 하지 말라고 권한다.

2019/09/06 - [키헬 (일상)/운동] - 내가 신뢰하는 보충제 회사 지웨이에서 알려주는, 100% 살찌는 방법 (48KG 에서 66 KG 달성) 누구나 살찌는 법 있으나 ^^

 

내가 신뢰하는 보충제 회사 지웨이에서 알려주는, 100% 살찌는 방법 (48KG 에서 66 KG 달성) 누구나 살찌는 법 있으나 ^^

주의~ 이포스팅은 지웨이와 0.0001%도 관계 없는 키헬이 작성한 글임 협찬 없음 ^^ 필자는 종류별로 모든 보충제 제품을 먹어보았습니다. 웬만큼 유명한 신타같은 유명 회사 제품은 다 먹었으나, 대부분 배탈을 일..

hyeonsul.com

사실 많은 전문가들의 이야기들이 서로 이 문제에 대해서, 각각 다른 반응을 보인다. 실제로 트레이너 하는 사람들 중 많은 선수들이 자위를 자주 하지 말라고 권유 한다. (절대 하지 말라는 말은 안함) 지나치면 영향이 간다. 라며, 자위에 대해 언급하지도 않았는데 먼저 말을 건다. 지나치게 하지말라고. 심지어 국가대표 선수들을 가르치는 트레이너 선생님들중 어느 다큐멘터리에서도, 자위를 금지 시키기도 하는 영상이 방영된 적 있다. 솔직히 아무리 의사들이 아무 상관 없으니 즐기라고 해도, 저렇게 다른 실전 전문가들이 좋지 않다라고 얘기한다면, 이 분야에 대해서는 아직도 정확한 정답이 나오지 못했다. 스스로 판단할 수 밖에 없다. 설득력이 없는 사람과 의사와의 싸움이 아니라 전문가vs전문가 들의 생각이 틀리니 말이다.

 

그냥 이론을 다 때려치고, 스스로에게 질문을 해보자, 

 

자위를 하고 나면 몸은 피곤해진다는 건 모든 사람이 같다. 체력이 건강한 사람은 못느낄 수 있으나, 우리같은 멸치들은 체력이 좋지 못해서 확연히 차이를 느낀다.

 

몸이 피곤하면 건강한 운동을 하는데 큰 타격이 생길 수 밖에 없다. 조금이라도 운동량을 올려도 모자를 판에 체력이 딸린다면 어떻게 운동을 더 열심히 할 것 인가.?

 

운동을 열심히 해서 체력을 올려야 하는데, 자위로 체력을 다 빼고 운동으로 체력을 더 빼는 건 힘들 것이다. 그럼 근육 회복에는 휴식과 체력 회복이 되어야 하는데 매일 같이 자위를 한다면 회복할 체력이 너무 약해지지 않을까 라는 단순한 생각을 가지게 된다.

 

어떤 사람은 운동 다 끝난 뒤에 자기전에 하면 된다 라고 얘기하는데 이 마저도 반대되는 운동 무술 커뮤니티에서는 다음날 컨디션이 안좋으니 하지말라고 얘기한다. 우리가 숙면 중에서는 몸에 찌꺼기를 제거하고 뇌는 휴식단계에 들어가는 순간 모든 근육들과 뇌들이, 회복하기 시작한다. 몸에 지친 피로를 풀기 시작하는데, 자위로 인한 출혈(?)로 피곤함과 운동으로 인한 근육 손상 피로도와 함께 풀어야 한다면, 과연 제대로 풀어날 수 있을까? 다음날 컨디션이 똑같을 수 있을까? 회복량이 좋을까? 라는 의문을 가진다.

 

정액을 빼면 아주 미세한 단백질 손실과, 남성호로몬 손실이 아주아주아주 미세하게 생긴다. 영향이 아주 없다 라고는 얘기할 수 없고 , 체력은 엄청나게 떨어진다.

 

자위를 정말 가끔식 하는거면 건강에 좋을 수 있으나, 본인의 체력에 맞지 않게 자주해서 매일 피곤한 몸 상태로 운동을 한다면 벌크업 성장에 빠른 성장은 기대하기 어렵지 않을 까 나의 뇌피셜은 생각한다.

 

바나나는 우리 몸에 수면 기능을 올려주기 때문에, 깊은 잠을 자서 몸의 근육 회복을 빠르게 돕는다. 지친 피로를 회복하는데 탁월 하다.

 

근데 자위는 피로를 쌓는다는 공식이다. 그럼 단백질과 남성호로몬은 둘째치고 피로도와 체력이 떨어지므로 근손실이 생길 수 있다.

 

뭐, 본인이 멸치인데 자위행위로 체력이 떨어지지 않는 정력 왕이다면 마음껏 즐겨라~ 

 

필자는 몸무게 47kg 에서  66kg 살을 찌운적이 있다. 소위 말하는 살 안찌는 체질 즉 뭐만 먹었다 하면 배탈나고 구역질나고, 입맛 없고, 억지로 먹어도 배만 아프고 소화가 끝까지 안되는 그런 병적인 체질었다. 근데 현재 살을 거의 20kg 가까이 올렸지 않은가? 이 것에는 피땀나는 노력이 있었고 생활 하나하나를 다 점검해서 생활 습관 식습관 다 영양체크해서 규칙적인 운동으로 만들어냈다.

 

거기에 있어서, 솔직하게 느낌아닌 느낌으로 확실히 아는건데, 나같은 체질은, 자위를 하면서 운동을 하면 발전이 거의 없었던 것이 확실했다. 그냥 근육이 빠지지도 않고 성장하지도 않고 노력을 해도 멈춘다고 해야할까? 발전이 미미해진다. 이건 몸으로 스스로 테스트를 통해 느꼈던 결과고, 벌크업의 발전이 거의 멈추거나 느려진다. 는게 나의 직접 경험한 테스트 결론이다.

 

사람마다 체질이 다를 수 있으니 정자가 좋은 사람도 있고 체력이 선천적으로 대단한 사람이 있을 수 있어 정답이라고 얘기하진 않겠으나, 미미하게라도 발전이 느린건 분명한 사실이아닐까? 조금이라도 간절하고 열심히 살찌우고 싶은 체질은 그냥, 절대 자주는 하지 말라고 권유하고 싶다.

 

자위와 근손실과 영향이 없다라고 얘기하는 사람을 본다면 그냥 정신 차릴 정도로만, 아령으로 머리를 찍어버리길 바란다. 스스로 판단하면 좋을 것 같다.

댓글0